본문 바로가기

농어민웃어야 국민이 행복합니다!

농어민의 목소리가 되어 농어민이 믿을 수 있는 대변인이 되겠습니다!

briefing

논평/성명서

제9회 흙의 날, 건강한 흙이 지구를 지킵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71회 작성일 24-03-11 10:22

본문

제9회 흙의 날, 건강한 흙이 지구를 지킵니다.

3월 11일 오늘은 9번째를 맞이하는 ‘흙의 날’입니다.

흙은 농업의 근간이자 생물의 터전이며 양분,수분,탄소등의 저장하는등 생물다양성을 지키는 가장 소중한 자원입니다.
2018년 농촌진흥청에서는 전국의 농경지가 한해동안 팔당댐 16개 크기의 물을 저장하고 지리산 국립공원 171개 만큼의 이산화탄소를 흡수하는 효과가 있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양분공급,자원순환,식량생산등을 포함한 경제적 가치도 한해 281조원에 이른다고 했습니다.

그러나 도시의 급격한 확산과 난개발, 산림 훼손등으로 흙은 계속 줄어들고 있으며 오염 또한 심각해지고 있습니다.

흙은 한번 훼손되면 재생이 어려운 한정된 자원입니다.
특히 기후위기가 날로 심각해지는 상황에서 건강한 흙을 지키는 것은 인류 생존과 직결된 중요한 과제가 되었습니다.

그런데 최근 윤석열대통령은 그린벨트해제, 군사시설보호구역 해제, 농지에 대한 규제완화등 연이어 땅을 훼손하는 정책을 발표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정책은 미래세대가 살아갈 자원을 현실의 이익에 급급해 사전에 탕진해 버리는 어리석은 일입니다.

한국농어민당은
그 어떤 저탄소 정책보다 흙을 건강하게 지키는 것이 기후위기를 대응하는 가장 확실한 방법임을 강조하며 농어업의 생태적 전환을 위해 ⏶친환경 농어업자제 반값공급, ⏶농어업기계 내연기관의 전기화 전환, ⏶ 화학농약.비료 사용 50% 절감, ⏶친환경 농어업 비율 30% 달성등 흙을 살리고 지구 생태계를 지키는 정책들을 22대총선을 통해 만들어 가겠습니다.

2024년 3월 11일

첨부파일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